컨텐츠 바로가기



현재 위치

  1. 게시판
  2. 공지사항

공지사항

공지사항입니다.

양질의 ‘사과 묘목’ 선택 요령
제목 양질의 ‘사과 묘목’ 선택 요령
작성자 보인종묘원 (ip:)
  • 작성일 2012-03-21 17:27:37
  • 추천 추천 하기
  • 조회수 1358
  • 평점 0점
 양질의 ‘사과 묘목’ 선택 요령

- 껍질이 쭈글쭈글하지 않고 윤기가 있어야 -

 

이미지 대체 내용을 작성합니다.

 

농촌진흥청(청장 박현출)은 겨울 한파로 일부 사과 묘목에서 가지 끝이 마르는 등 피해 발생이 예상되기에 사과 묘목 선택 시 주의해야 한다고 전했다.

지난 해 봄에 새로 심은 묘목 중에서 말라죽거나 생육이 불량한 사례가 매우 많았는데 특히 ‘홍로’와 ‘자홍’ 품종이 ‘후지’ 품종에 비해 피해가 많았고 곁가지 수가 많은 묘목일수록 피해가 많았다.

또한 올 2월 기록적인 한파가 있었고 앞으로 봄철 일교차가 큰 상태로 영상과 영하를 넘나들 경우 많은 묘목이 말라죽는 경우가 예상되므로 사과 묘목의 판매와 구입 시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.

사과 묘목은 생산 시 곁가지를 많이 만들기 위해 접목 후 과도한 거름을 주게 되는데 이때 묘목의 생육이 늦게까지 지속되는 경우가 많다.

 이에 묘목 구입 시 가지에 마른 낙엽이 붙어 있고 가지 끝 부분부터 말라서 껍질이 주름져 보인다면 동해 묘목일 가능성이 크다. 심하면 곁가지뿐만 아니라 원줄기까지 위조되어 나무껍질이 윤기 없고 눈이 말라서 손으로 문지르면 부스러진다.

 이러한 증상은 물 빠짐이 불량하거나 늦게까지 영양제를 엽면시비한 묘 포장, 녹지접으로 생육이 부진한 묘 포장에서 생산된 묘목에서 많이 발생된다.
    * 엽면시비 : 식물이 양분부족으로 생육이 불량할 때 질소비료를 물에 타서 식물잎 표면에 직접 뿌려주는 일
    * 녹지접 : 그 해에 자란 가지에 여름에 하는 접목 방법

 이에 사과 묘목을 선택할 때는 묘목 상태를 잘 확인해야 하는데 줄기 부위의 눈을 손으로 건드렸을 때 껍질이 벗겨지지 않아야 하며, 가지 끝부분부터 살펴보고 껍질이 쭈글쭈글하지 않고 윤기가 있어야 한다. 또한 가지 굵기가 줄기 굵기의 30% 이하인 가지가 많아야 양질의 묘목이다.

 그리고 지하부(뿌리)에 비해 지상부(줄기)가 지나치게 많이 자라지 않은 묘목이 좋다. 그리고 가지 끝이 2차 생장을 하지 않고 꽃눈이 형성됐으며 낙엽이 완전히 된 묘목이 좋다.

 왜성대목은 20cm 정도 묻히고, 20cm 정도가 노출되도록 하기 위해서 총 40cm 정도 길이가 좋다. 왜성대목은 원뿌리가 많이 부러지지 않고 잔뿌리가 많이 붙어 있는 묘목이 우수하며 뿌리를 잘랐을 때 절단면이 갈변되지 않고 깨끗해야 한다.
    * 왜성대목 : 나무를 작게 자라게 하는 성질을 가진 대목.사과는 대부분 M.9 혹은 M.26이 사용됨

 농촌진흥청 사과시험장 권순일 연구사는 “사과 묘목 구입 시 동해 묘목이 아닌지를 세심하게 관찰한 후 껍질이 쭈글쭈글하지 않고 윤기가 있는 등 우수한 묘목을 선택해야 뿌리내림이 빠르고 나무 생존율 또한 높을 것이다”라 전했다.

 [문의] 농촌진흥청 사과시험장장 김목종, 사과시험장 권순일 054-380-3135


출처 : 농촌진흥일보

 

첨부파일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목록

삭제 수정 답변

댓글 수정

비밀번호

수정 취소

/ byte


경산묘목